Mommy Son to be the endorsement model for rubber glove brand 'Mommy Son'

Jun Ko, Jan. 11, 2019, 11:10 a.m.


On January 9th, it was announced that Mommy Son became the official endorsement model for the rubber glove brand 'Mommy Son'. However, he decided to endorse the brand without receiving any pay: "When I first arrived at 'Mommy Son' for a meeting, it felt as if I was visiting my grandma's house. I asked them about the people who create the rubber gloves and was told that the majority of the employees have been working for 20 or even 30 years. It's uncommon to see so many employees working at one company for a long time these days, especially with our society being filled with those of an arrogant and authoritarian attitude. It's impressive how the employees shared how they could not abandon the elders who have dedicated their youth to the company, even though their pace might be slow. Mommy Son and 'Mommy Son' will continue to support each other!" 

View this post on Instagram

마미손은 고무장갑 (주)마미손과 정식으로 광고 모델 계약을 체결 했습니다 하지만 광고 모델료를 받지 않고 무료로 계약을 했어요! 이유는... 처음 (주)마미손에서 모델제의가 오고 미팅을 위해 회사에 방문 했을때 어릴적 할머니집에 도착 한 기분이었습니다! 환한 얼굴로 반겨주시는 어르신들. 수줍은 미소로 제게 믹스커피를 타서 주신 직원분들 까지 한가족 같은 모습 이었습니다! (주)마미손의 고무장갑을 어떤 분들이 만드시는지 궁금 해 여쭤보니 거의 대부분의 직원분들이 20년 이상 길게는 30년 가까이 근무 하신 분들이많으셨습니다.한 회사에서 오래 일할수 있고 오래 일하는 직원분들이 많다는건 노후생활이 어렵고 소위 ‘갑질’이 만연한 우리나라 사회에서 보기 드문 광경이었습니다. 연세가 지긋 하신 어르신 분들 께서 젊은 시절을 회사에 바치셨는데 그분들이 젊은이들에 비해 일손이 다소 더디다고 해서 일을 그만두게 할수는 없다 라는 임원진 분들의 말씀이 인상 깊었습니다! 앞으로도 마미손과 (주)마미손은 서로를 응원 하겠습니다! PS)할아버지댁에 놀러온 손자 대하시듯 용돈을 꽤 많이 주셨는데 의미있는 일에 쓰도록 하겠습니다! #마미손

A post shared by Pinkbeanieboiboi (@pinkbeanieboiboi) on

He also added on how the company gave him a big allowance, which felt a lot like a grandparent giving their grandchild an allowance. He ended with how he'll be using the money for a meaningful caus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