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i warns everyone of her impersonator with her Instagram post

Jun Ko, June 26, 2019, 5:02 p.m.


On June 26th, Navi took to Instagram to share how there was someone currently impersonating as her and attempting to take money from those around her: "If you get a KaTalk message from me where I ask for money, do not listen! My dad almost got scammed this morning because he got an urgent message from someone using my name and profile photo. My dad thought it was weird and called me about it. I changed my profile photo and then the scammer changed it too! They're probably trying to scam someone else again."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제 주변 사람들! 제가 돈 빌려달라고 카톡하면 절대 보내주지 마세요!!!! 오늘 아침에 저희 아빠도 당할 뻔 했어요.. 급한일이라고 하면서 돈 보내달라고 카톡이 왔대요. 제 이름 제 프사 사진으로요... 아빠가 돈 보낼려다 이상해서 저랑 통화하고 아닌 거 확인했거든요.. 제가 찝찝해서 좀 전에 카톡 프사 바꿨는데 또 프사까지 따라바꿨네요!! 또 누구한테 뜯어내려고... . . 다행히 피해는 없었지만 혹시나 또 제 이름으로 연락이 갈까봐 알립니다. 그저께 제 네이버 아이디가 해외에서 로그인되었다고 잠금설정되어서 비번을 바꿨거든요.. 그 놈들인 것 같습니다..! 비번도 자주 바꿔줘야겠어요..! . . 황인성, 국민은행 이 계좌 제 꺼 아니고 완전 보이스피싱 카톡피싱 사기꾼이니깐 혹시 또 제 이름으로 저런 카톡오면 저한테 연락주세요!!! . . #고소할거야 #가만안둬 #황인성 #보이스피싱 #카톡피싱 #무섭다 #범죄 #사기 #카톡해킹

A post shared by 가수 나비,naviෆ (@navi_jiho) on

With Navi publicly announcing her impersonator and their scam, she's made it clear for everyone to keep a lookout and to be careful. 

comments powered by Disqus